김우중 전 대우그룹 회장 아들, 유령회사 통해 600억원 대 베트남 고급 골프장 소유 확인

2013년 7월 25일 7시 21분 목요일    [인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