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월 19일, 세월호 유가족과 시민단체로 구성된 '4.16연대' 사무실에 대해 경찰의 압수 수색이 진행됐다. 경찰은 세월호 1주기 추모집회를 불법으로 규정하고, 집회를 주도했던 4.16연대 사무실을 압수수색한 것이다. 이에 대해 시민단체들은 공안탄압을 즉각 중단할 것을 요구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