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적폐의 산실’ 국정원, 마지막 개혁 시험대

2017년 07월 27일 18시 29분

1) '견강부회'... 국정원 댓글사건 감찰 회보 입수

뉴스타파가 국정원 댓글사건을 제보한 전현직 직원에 대한 국정원의 ‘감찰 회보’를 입수했습니다. 국정원은 대선에 악용하기 위해 정치권에 줄대기를 시도한 파렴치범으로 제보자들을 매도하면서 전 직원들이 PC를 켜면 바로 볼 수있도록 감찰 회보를 열람시켰습니다. 내부의 추가폭로를 막기 위한 이례적인 조치였습니다.

2) 탈북자들의 개미지옥 ‘국정원 중앙합동신문센터’

국정원은 유우성 간첩 조작 사건만 벌인 게 아닙니다. 국정원이 중앙합동신문센터에서 지속적으로 간첩을 조작해왔다는 정황들이 뉴스타파 취재결과 속속 드러나고 있습니다. 국정원의 적폐를 청산하기 위해서는 간첩조작사건의 범위를 대대적으로 확대해야합니다.

관련뉴스

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