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포차]‘김제동의 여자친구’가 탄핵 정국에 미친 영향

2017년 01월 18일 20시 32분

-2002년 ‘윤도현의 러브레터’ 첫방송 -2003년 SBS MC부문 특별상 -2004년 백상 TV 남자 예능부문상 -2005년 MBC 쇼버라이어티 최우수상 -2006년 KBS연예대상 대상 ‘김제동’

그리고 2008년 이후 그가 있었던 곳.

-노무현 대통령 노제 -제주 강정마을 -세월호 유가족 농성장 -백남기 농민 촛불 집회 -성주 사드 반대 집회 -박근혜 탄핵 촛불집회 -만민공동회

2017011802_01

뉴스포차 4번 째 손님은 ‘광장으로 나온 광대’ 김제동 씨다. 제동 씨가 현장에서 몸으로 겪은 세월호와 탄핵, 그리고 촛불 혁명. 헌법 37조를 가장 애절한 연애편지의 한 구절이라고 느낀 이유,그리고 살 떨리게 아름다운 그의 ‘광화문 판타지’...

그가 세상의 동료 아재들에게 보내는 메시지와 방송인들을 위한 진행 비법이 전격 공개된다. 제동 씨의 ‘연애 부재’가 탄핵 정국에 미친 ‘나비 효과’에 대한 합리적 추론, 그와 박성제 기자가 듀엣으로 부르는 ‘거리에서’와 ‘너무 아픈 사랑은 사랑이 아니었음을’,

그리고 김제동이 대선 후보들을 모두 한 방에 보낸 절묘한 촌철 살인은 무엇이었을까…

방송을 보기 전에 관계있는 것을 연결해보자.

2017011802_021

*오디오 버전은 팟빵이나 애플 팟캐스트로 들으실 수 있습니다.

관련뉴스

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