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감영상

‘최대한 양보’ 그 이후...

2014년 08월 22일 22시 43분

 

단식 40일 유민 아빠는 병원 이송...여당 대표는...

새누리당 김무성 대표는 특별법과 관련해 세월호 유가족들에게 최대한 양보를 했다고 말했다. 그 양보에도 불구하고 유가족 김영오씨는 40일째 단식을 이어갔고 병원으로 이송된 김 씨의 광화문 빈자리를 이제는 시민들이 채우고 있다.

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