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포차]대선이슈① “노동공약? 기본이라도 지켜달라”(은수미, ‘AKA 귀족노조’ 반올림)

2017년 03월 15일 17시 31분

양향자 더불어민주당 최고위원이 반올림(반도체 노동자의 건강과 인권 지킴이)을 ‘전문 시위꾼’, ‘귀족노조’로 지칭하면서 일었던 파문은 양 최고위원의 사과로 일단락됐다. 논란이 일었던 지난주 3월 6일은 하필 삼성 반도체 공장에 다니다 백혈병으로 숨진 고 황유미 씨의 10주기였다.

우리는 반올림에 대해 얼마나 알고 있을까? 노동자의 권리와 노조에 대한 주류 정치권의 인식의 수준은 어느 정도일까? 대선 주자들이 내세우고 있는 노동 정책과, 노동 공약들은 현장의 목소리를 얼마나 대변하고 있을까?

노동전문가 은수미 더불어민주당 전 의원과, 반올림 임자운 변호사, 고 황유미 씨의 아버지 황상기 씨를 모시고 대선주자들의 노동 공약과 새 정권에 바라는 노동정책에 대해서 들어봤다.

2017031503_01

1. 오늘의 술: ‘올드 순실'

탄핵 이후 첫 뉴스포차! 뉴스타파 회원님이 탄핵 축하주를 무려 직접(!) 제조해 보내주셨다. 최순실 맥주로 알려져 최근 인기를 끌고 있다는 ‘올드 라스푸틴'을 한 단계 업그레이드 흑맥주 ‘OLD SOONSIL’

2017031503_02

2. 오늘의 안주

□ 은수미와 임자운 변호사가 생각하는 가장 중요한 대선 노동 공약은? □ 노동전문가 은수미가 생각하는 참여정부의 ‘단 하나의 실책’? □ 차기 정부 고용노동부 장관은 “목숨을 걸어라?” □ 고 황유미 씨 아버지가 3월 6일 손을 벌벌 떤 사연? □ 삼성 본관 앞 작은 농성장이 없어지지 않는 이유는? □ “취재 안 할 거면 쓰지를 마라”, 반올림이 기자들에게 가장 빡쳤을 때는?

관련뉴스

최신뉴스